학습장애

정의

학습장애란 읽기, 쓰기, 추론, 산수 계산 등의 능력과 획득 및 사용 상의 심각한 곤란을 주 증상으로 하는, 다양한 원인을 배경으로 하는 이질적인 장애군을 총칭하는 용어이다.

학습 분야에 따라서 학습장애를 분류할 수 있는데, 글자를 읽고 이해하는 능력이 저하되었을 경우 읽기 장애, 자신의 생각을 표현하는 쓰기 능력이 저하된 경우 쓰기 장애, 수리 연산과 산수 문제 해결에 결함이 있을 경우 산수 장애라고 한다.

지능과 연령을 근거로 기대되는 능력의 50% 미만의 성취도를 보일 때 학습장애라 정의한다

증상

장애 영역에 따라서 다양한 증상을 보인다. 읽기 장애의 경우, 단어를 소리 내어 발음하는 데에 어려움이 있고(틀린 발음, 혼란된 발음), 읽기 속도가 매우 느리며, 읽은 문장을 이해하는 것도 힘들어 한다.

쓰기 장애 아동은 철자의 오류가 매우 많고, 반복적인 학습에도 불구하고 철자의 혼란이 교정되지 않으며, 일기 쓰기 등에서 내용이 매우 미숙하고 문법적인 오류를 많이 보인다.

산수 장애는 빼기, 곱하기 등의 기본 연산을 제대로 하지 못하는 경우와 문제에 대해 언어적인 이해를 못하는 경우가 많고, 자릿수 등 공간적 배열을 이해하지 못하는 경우도 많다.

치료

1) 특수 교육적 치료

치료의 시기가 중요하다는 보고가 있다.

즉, 조기에 시행하는 특수 교육적 중재와 주의력 결핍 문제에 대한 약물 치료가 중요하다는 주장이다. 하지만 시기가 언제든 특수 교육적인 중재를 시행하는 것은 중요하며, 이에 대한 효과도 잘 알려져 있다.

교육적 중재의 기본은 개인차를 존중해주는 것이다. 대상 아동이 가지고 있는 강점과 약점을 잘 이해하고 도와주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개별화된 교육이 더 많이 도움이 된다. 각 학생의 개인적인 요구와 약점을 보완할 수 있는 교육적 계획과 치료 계획을 수립하는 것이다.

실제 치료에서는 음성학적 방법, 다감각적 방법, 전체 단어 교수법, 언어 구조 분석법을 활용하여 교육한다.

대개 주 1~3회의 교육 시간을 가지고, 1년 이상의 교육적인 도움을 주는 것이 좋다.

2) 약물 치료

학습장애 아동의 약 50% 가까운 숫자에서 주의력 결핍 장애가 발견된다는 보고가 있다.

주의력 결핍 장애(ADHD, attention deficit hyperactivity disorder)는 약물 치료가 핵심이 된다.

그러므로 동반된 주의력 결핍 장애가 진단된 경우에는 메칠페니데이트(methylphenidate)와 같은 약물 치료와 병행하는 것이 학습과 특수 교육적 효과를 높이는 데에도 매우 유리하다.

또한 이차적인 우울이나 불안, 충동 조절 문제가 심각할 경우에는 거기에 합당한 항우울 치료나 충동 조절 치료를 약물 치료로 도와줄 수 있다.